Notice and Story 그린윙스 공지사항 게시판입니다.

[보도자료] [인벤][롤챔스 섬머] 메타 적응 중인 킹존 드래곤X와 진에어 그린윙스의 두 번째 카드는?2018.06.18 | 137

여전히 메타 적응 중인 킹존 드래곤X와 진에어 그린윙스가 15일,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섬머 스플릿 4일 차 경기에서 맞붙는다. 두 팀은 자신들의 첫 경기에 패배를 당하며, 초반 분위기가 좋지 못한 상황이다.

이에 맞서는 진에어 그린윙스도 지난 경기에 준비한 작전은 있었다. 바로 카서스-누누 조합이다. 그러나 상대 룰루의 강력한 압박에 고전했다. 앞선 1세트에는 '엄티' 엄성현이 바위게를 독식했으나, 딱 거기까지였다. 그리고 '테디' 박진성이 두 번 연속 원거리 딜러를 고른 것도 약점인 부분이다.

지난 kt 롤스터전에 보여준 진에어 그린윙스는 아직 '테디'에게 다른 챔피언을 맡기지 않았다. '테디'는 충분한 캐리력을 갖췄으나, 현재 메타에서 쉽게 후반으로 넘어가기 어렵다. 적극적으로 근접 혹은 메이지 챔피언을 다룰 필요가 있다.

'그레이스' 이찬주와 '엄티'의 활용에 대해서도 고민해야 한다. 진에어 그린윙스는 두 번 모두 정글-미드에 힘을 줬다. 그런데 아무런 영향력을 발휘하지 못했다. 올라프-르블랑같이 전투에 능한 조합으로도 재미를 못 봤다. 전투를 유발하려는 적극적인 모습도 없었다. 그리고 룰루를 먼저 가져올 수 있음에도 올라프를 가져오며, 다소 아쉬운 인상을 남겼다.

첫 승 신고를 위해 두 팀은 빠르게 숙제를 풀어야 한다. 킹존 드래곤X는 조합의 카운터 챔피언을 파악해야 하며, 진에어 그린윙스는 대세 챔피언에 대한 티어 정리가 시급하다. 무난한 원거리 딜러의 등장도 배제할 수 없으나, 장기적인 관점에서 현재 메타에 맞는 조합으로 첫 승을 거두는 게 좋아 보인다.

[인벤 원본기사 보러가기]